[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4.2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yseattle.com/news/40161
발행일: 2020/01/13  조이시애틀뉴스
조다솜양, 시애틀통합 말하기 대회 '대상'

2020년 시애틀 통합한국학교 교내 말하기대회 대상 수상자 조다솜양.


시애틀 통합한국학교(교장 윤혜성)가 지난 11일 실시한 교내 말하기 대회에서 '나는 미래의 오드리 햅번'이라는 주제로 자신의 꿈을 발표한 조다솜(7학년) 양이 대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다원이의 먹방'을 발표한 정다원(3학년) 군이 금상을 받았다. 이날 대회에는 예선을 거쳐 진출한 학생 12명이 저마다 소중한 꿈을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 개교 24주년을 맞은 시애틀 통합한국학교는 한국어로 말하는 훈련을 통해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도 함양시키고, 발표력도 신장시키며, 외국인에게는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알리게 하기 위해 매년 말하기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나의 꿈'을 주제로 열린 올해 대회에서 각자의 생각과 감정을 참신하고 다양하고 진솔하게 표현하여 많은 호응과 공감을 받았다.


심사는 "원고 50%, 발표태도 30%, 감동 20%를 기준으로 학생들의 기량을 평가했다. 심사위원을 맡은 황정원 작가(한국문인협회 워싱턴주 지부)는 “대회 참가 학생들의 감성 표현이 훌륭했다며 미국에서 자라난 우리 아이들의 한국어 실력에 감탄했다” 고 말했다.


'다원이의 먹방'으로 금상을 수상한 정다원군.


윤혜성 교장은 "대회 참가학생들이 예년보다 휠씬 더 성장했으며 기준 이상으로 훌륭했다"고 평하고 “말하기 대회는 아이들이 한국어 학습에 더욱 관심을 갖도록 동기부여를 하는 것이 목적인 만큼, 앞으로도 격려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번 대회에서 대상을 차지한 조다솜양과 정다원군은 오는 3월 14일 재미한국학교 서북미지역협의회 주최 말하기대회에 시애틀 통합한국학교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시애틀 통합 한국학교는 말하기 대회 뿐만 아니라 김장 체험 학습, 글쓰기 대회, 교지 표지 공모전, 추석과 설날 행사, 그리고 장터놀이와 예술제 등의 다양한 행사를 통해 한국어를 습득하게 하고,  문화, 역사, 풍습을 실재 경험하게 하여 학부모들의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심사위원을 맡은 황정원 작가(한국문인협회 워싱턴주 지부)


▲2020년 시애틀 통합한국학교 교내 말하기대회 수상자 명단


대상: 조다솜 Irish Cho (사랑반, 7): 나는 미래의 오드리 햅번
금상: 정다원 Josiah Chong  (민국반, 3): 다원이의 먹방
은상: 박유미 Yumi Park (만세반, 5): 가수, 유제아 Jaea Yu (우리반, 2): 동물 학자
동상: 소 울 John So (달님반, K): 우리 가족, 김환희 Hwanhee Kim (사랑반, 6): 나의 꿈은 유투버
장려상: 박지유 Lauren Park (자유반, 3): 파티쉐가 되고 싶어요, 안하람 Vania An (만세반, 5): 치과 의사, 올리버 Oliver Kruaprasert (성인반): 나의 하루, 김라니 Lani Kim (만세반, 4): 소아과 의사, 송은석 Daniel Song (사랑반, 8): 엔지니어


학교 연락처: seattle@usbks.org (206-795-9010)
웹사이트: www.usbks.org


<저작권자 ⓒ 조이시애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유니뱅크
 
  l   About Us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