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6.7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yseattle.com/news/4358
발행일: 2010/04/24  JoySeattle
멜라콰 레이크 (Melakwa Lake)
정상에서 고즈넉한 호수를 만날 수 있는 인기 트레일 코스


정상에 오르면 고즈넉한 호수를 만날 수 있는 왕복 9마일의 멜라콰 레이크 코스는 중간의 미끄럼바위(Slippery Slab) 및 인근의 프랭클린 폴스(왕복 2마일)와 함께 스노퀄미 산간을 흐르는 데니 크릭의 인기 트레일이다.


중간에 만나는 미끄럼바위는 한여름에는 어린이들이 신나게 물놀이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산책로 입구에서 미끄럼바위까지는 왕복 2.5마일 정도로 거의 평지수준이다.


울창한 거목 숲 속으로 넓고 단정하게 관리된 길을 따라가다 보면 머리 위로 I-90 고속도로가 지나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고속도로를 달리는 차량의 굉음이 들리지 않을 정도의 거리에 미끄럼바위가 나오고 그 위를 가로지르는 다리를 건너 멜라콰 레이크 등산길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한동안 숲길이 계속되다가 고사리가 바다를 이룬 개활지의 지그재그길을 지나면 오른쪽으로 '키쿨리 폭포(Keekwulee Falls)'가 나온다. 주차장에서부터 약 1.5마일 지점으로 초여름까지도 눈이 남아 있다. 



여기에서 조금 더 올라가면 '눈신 폭포(Snowshoe Falls)'가 나오며 벼랑을 끼고 스위치백이 반마일 가량 이어진다. 다소 가파르지만 험한 코스는 아니다.


하지만 이어서 고산분지의 평평한 길이 나오고 숲길과 덤불 길을 번갈아 거치다가 마지막 스위치백을 통해 이 코스의 가장 높은 지점으로 해발 4,600피트인 헴록 패스에 이른다.


헴록 패스에서 울창한 숲을 지나 0.5마일 가량 내려가야 최종 목적지인 멜라콰 레이크가 나온다. 호수에서 마주 보이는 칼리탄, 체어 및 브라이언트 봉우리들의 모습이 장관이다. 

 


* Direction: 시애틀이나 벨뷰에서 I-90 고소도로를 타고 동쪽으로 가다 47번 출구(Exit 47, Ashel Curtis-Denny Creek)로 나온다. 왼쪽으로 프리웨이 밑을 지나 삼거리에서 프랭클린 폴스 방향(오른쪽)으로 3마일 가량 가면 데니 크릭 캠핑장이 나온다. 캠핑장 뒤쪽 다리를 건너 조금 가면 주차장이 나온다.


(c) 조이시애틀닷컴(www.joyseattl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유니뱅크
 
  l   About Us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