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9.22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joyseattle.com/news/42918
발행일: 2020/07/30  조이시애틀뉴스
미국 경제 사상 최악 뒷걸음질


1분기 경제 성적표는 예고편에 불과했다. 미국이 지난 2분기 최악의 ‘역(逆)성장’을 기록했다.


미 상무부는 30일 2분기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32.9%(연율)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5.0%를 기록했던 올 1분기보다 GDP 하락폭이 크게 벌어졌다.


블룸버그통신은 분기별 성장률로 따지면 1947년 이후 가장 큰 폭의 하락이라고 보도했다. 다만 이날 상무부가 발표한 수치는 속보치인데 이후 잠정치, 확정치를 발표하면서 정확한 수치는 수정될 수 있다.


한편 미국의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도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7월19일~25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143건이라고 밝혔다. 전주보다 1만2000건 가량 늘었다.


지난 3월 4번째 주 이후 15주 연속 감소하던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이달 12일부터 다시 증가하고 있다. 일부 지역에서 코로나19가 재확산할 조짐을 보이면서 경제활동 재개를 중단하는 사례가 나타난 영향으로 보인다. (헤럴드경제 특약)


<저작권자 ⓒ 조이시애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유니뱅크
 
  l   About Us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